포천침례교회

0 명

3 명



- 게시물제목 : 죄를 쉽게 자각할 수 있는 사례들 878 - 조회
- 작성자이름 : 홍성율  ( HOMEPAGE ) 2017/07/29 - 등록

◈◈◈  죄란 무엇인가? (Bible Believer's Bulletin에서 발췌)  ◈◈◈
   [실제적인 삶에서 죄를 조금 더 쉽게 자각할 수 있는 사례들]

1. 자신이 이룬 것이나 자신의 외모 등에 은밀하게 느끼는 자부심.

2. 교육이나 외모나 지능에 대한 교만.

3. 자신이 중요한 사람이고 혼자 잘 할 수 있다고 여기는 것.

4. 남이 잘된 이야기를 했을 때 함께 기쁘지 않고 마음이 어딘가 좋지 않음.

5. 누군가 자신에 대해서 말한 것을 오래 기억하고 쓴 뿌리를 품음.

6. 신랄하게 비꼬듯이 말하고 항상 이기려는 태도.

7. 쉽게 기분이 상하거나 속으로 분을 품고 너무 민감함.

8. 이성의 관심을 끌기를 열망함.

9. 불평하고 불만을 토로하려는 것.

10. 옳은 것을 행하려는 마음을 포기하는 것.

11. 남몰래 잘못들을 찾아내고 비난하려는 자세.

12. 정확한 대답을 하지 않고 은근히 속이려고 얼버무리려고 하는 것.

13. 칭찬이나 유익이 없으면 돕지 않으려는 자세.

14. 자신과 타인에게 비정상적이고 해가 되는 말과 행동을 하는 것.

15. 자신에 대해서 사실과 다른 이미지를 만들려는 것.

16. 정욕과 음욕이 가득한 눈으로 이성을 보는 것.

17. 마땅히 해야 할 의무를 행하지 않고 뒤로 빠지려는 것.

18. 자신의 의견이 반박이나 반대를 당했을 때 언젠가 보복하려는 마음을 품음.

19. 다른 사람에게는 잘못이라고 지적하면 자신의 생활에서는 허락하는 것.

20. 생각하는 것이 저급하거나 구두쇠이거나 깨끗하지 않은 것.

21. 농담을 말하고 즐기는 것.

22. 특정한 사람이나, 특정 계층이나, 특정 교파에게만 잘 하려는 마음.

23. ‘일이 이렇게 되지 않고 저렇게 되었으면 얼마나 좋았을까’ 하는 생각을 함.

24. 일상생활에서 일어나는 많은 일들에 감사하지 않음.

25. 하나님께서 자신의 삶에서 자신에게 주신 역할이나 임무에 감사하지 않음.

26. 실패를 두려워하면서 실패한 사람들에 대해서 긍휼히 여기지 않는 태도.

27. 가식적인 겸손, 과장된 겸손의 태도를 보이는 것.

28. 다른 사람들의 칭찬이나 부러움을 기대하는 것.

29. 책임을 다하지 못한 것에 대해서 무관심한 태도를 갖는 것.

30. 자신이 잘할 수 있는 일을 다른 사람이 잘 하고 있을 때 기분 좋아 하지 않는 옹졸함.


   



No Writer     Sebject Date Hit Add
44 홍성율  * 법률적으로 판단한 예수님의 죽으심과 묻히심과 부활   2018-01-31 708
43 홍성율  * 영원한 생명에 대한 자가 점검표   2017-09-17 781
홍성율  * 죄를 쉽게 자각할 수 있는 사례들   2017-07-29 878
41 홍성율  * 거룩한 삶을 사는 여자   2017-07-29 802
40 홍성율  * 그분의 십자가(his cross)와 자기 십자가(his cross)   2017-01-15 929
39 홍성율  * 감사하는 마음 (마음을 적시는 시)   2004-12-12 3713
38 홍성율  * 무소유자의 행복   2004-07-01 3574
37 홍성율  * 진정한 부자!   2004-07-01 3340
36 홍성율  * 안타까운 실화 하나!   2004-07-01 3521
35 홍성율  * 영광의 그날을 위해!   2004-07-01 3242
34 홍성율  * 진리 중에 진리!   2004-06-06 2085
33 홍성율  * 금요일은 수난일?   2004-06-06 2439
32 홍성율  * 장사하라.   2004-06-06 2024
31 홍성율  * 행복한 여자   2004-06-06 2069
30 홍성율  * 올바른 헌금은 ?   2004-05-10 2118
29 홍성율  * 보답할 수 없기에   2004-05-10 1809
28 홍성율  * 7000만원 짜리 공부   2004-05-10 2193
27 홍성율  * 지는 해를 바라보며   2004-05-10 1918
26 홍성율  * 하늘과 지옥의 차이   2004-05-10 2018
25 홍성율  * 그리스도인의 질병   2004-05-10 2070

  1 [2][3]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왜 한국은 코로나 공포 속에 떨게 되었나?
왜 한국은 코로나 공포 속에 떨게 되었나?

전 세계의 부는 극소수의 슈퍼 재벌들에게 오랫동안 지속적으로 집중되어 왔습니다!
슈퍼 재벌들은 연방준비은행(Federal Reserve Bank)과 국제결제은행(Bank for Internati... more
   

  

교회의 사역목표  우리의 믿음  목자의 간증  교회위치와 연락처  일요일 말씀  교회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