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천침례교회

0 명

2 명



- 게시물제목 : [re] 다시 질문드립니다. 1,057 - 조회
- 작성자이름 : 이종근  2004/07/27 - 등록

진심으로 감사를 드립니다.
이제야 확연히 보이네요.
창3:5의 "신들"에 대해서 영적인 존재로만 생각했기에 창3:22를 인용하였는데,
여전히 아이의 믿음이라는 것을 깨닫습니다.
하나만 더 묻습니다.
창3:5의 신들gods인데요, 흠정역 한/영성경은 소문자gods로 쓰였고,
KJV1611에는 대문자Gods로 쓰였는데, 그렇다면 KJV1611 역자들이
잘못 번역한건가요?. 아님 인쇄상의 오류인가요?.
이 부분들(god 또는 gods / God 또는 Gods)이 아주 많던데요?.
계속 질문만 드립니다.


>  먼저 "강한 자들"은 "거인들"이 아니라고 하는 것이냐에 대해서 "강한 자들"은 "거인들"이 아니라고 하는 것은 아닙니다.
>  다만  "강한 자들"은 "하늘의 모든 군대 즉 영적 존재들"(왕상22:19) -신들(gods)과 관련이 깊은 존재들이라는 의미에서 참고 구절로 제시해 드린 것입니다.
>
>  창세기 3장 22절은 창세기 3장 5절의 “신들(gods)”에 대한 참고 구절이 될 수 없습니다. 창세기 3장 22절에서 “우리”는 삼위일체 하나님의 복수 표현이기 때문입니다.
>  이 표현은 창세기 1장 26절에서도 나타나는 표현입니다.
>  [And God said, Let us make man in our image, after our likeness :](창1:26)
>
>  창세기 3장 22절을 참고 구절로 하였기에 NIV를 비롯한 모든 변개된 성경들이 창세기 3장 5절을 "Gods" 또는 "like God"으로 고친 것입니다.
>
>
>  또 질문1, 2, 3의 핵심은 영적 존재인가 아니면 육체적 존재인가 이지요?
>
> “신들(gods)”은 영적 존재에게도 사용되고, 또한 육적 존재에게도 사용(요10:34-35, 고전8:5)됩니다.
>  "강한 자들(mighty)"도 영적 존재와 육적 존재(창10:8) 모두에게 사용됩니다.
>  다만 타락한 신들(gods)은 육체적인 존재와 결합할 수도 있는데 이 신들(gods)의 자손들이 거인들(giants)입니다.
>
>  “신들(gods)”과  "강한 자들(mighty)"이라는 단어가 언급될 때 문맥을 조심스럽게 확인해 보면 영적 존재를 말하는지 육체적 존재를 말하는 것인지 구분할 수 있을 것입니다.
>  애매한 것은 훗날 하늘에서 알 수 있겠죠.
>
>  창세기 3장 5절의 신들(gods)의 경우 영적인 존재인지 육체적 존재를 말하는지 확실히 알 수 없습니다. 제 생각으로는 영적 존재였을 가능성이 더 크다고 생각합니다. 이것 역시 추측일 뿐 확신은 없습니다.
>  아마 육체적 존재라고 주장할지라도 반박할 만한 성경적인 근거가 쉽지 않을 겁니다.
>
>  그리고 <뱀의 의도는 죽지 않기에 죽지 않는다고 말한 건가요 아니면 죽는데 죽지 않는다고 말한 건가요?>
>
>   당연히 후자입니다.
>   먹으면 반드시 죽는다는 것은 거짓말 하실 수 없는 하나님의 말씀이니까요.
>   마귀는 거짓말쟁이입니다.
>
>  신들(gods)에 관한 주제는 어린 지체들을 실족시킬 위험이 있는 질긴 고기라서 매우 조심스럽습니다.
>  누구든지 동의할 수 있도록 확실하게 입증하기 어렵기 때문입니다.
>  자세한 것은 “UFO를 둘러싼 음모”와 “짐승의 표”(말씀보존학회)를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No Writer     Sebject Date Hit Add
569 홍성율  *     [re] 본향이라면...   2004-08-24 1118
568 김성엽  * 질문 몇가지..  [1] 2004-08-08 1067
567 김선희  *   [re] 질문 몇가지..  [52] 2004-08-12 6910
566 일꾼  *   [re] 질문 몇가지..  [2] 2004-08-08 1063
565 홍성율  *     [re] 질문 몇가지..   2004-08-13 1136
564 누룩경계인  * 구원파에 대하여..  [2] 2004-08-01 1132
563 홍성율  *   [re] 구원파에 대하여..  [1] 2004-08-24 1330
562 누룩경계인  * 믿음과 행위에 관하여   2004-08-01 1023
561 홍성율  *   [re] 믿음과 행위에 관하여   2004-08-05 1155
560 이종근  * 다시 질문드립니다.   2004-07-25 1134
559 홍성율  *   [re] 다시 질문드립니다.   2004-07-26 1110
이종근  *     [re] 다시 질문드립니다.   2004-07-27 1057
557 홍성율  *       [re] 상식적으로도   2004-07-28 1224
556 이종근  * " 땅의 모든 기초가 궤도를 벗어났도다"   2004-07-15 1139
555 홍성율  *   [re] " 땅의 모든 기초가 궤도를 벗어났도다"   2004-07-17 1197
554 김 선희  * 지금 이 시대에서....백 배나 받되(막 10;30)   2004-07-11 1192
553 홍성율  *   [re] 지금 이 시대에서....백 배나 받되(막 10;30)   2004-07-12 1287
552 정성권  * 조상들을 걱정하는 분들에 대해서..  [1] 2004-07-03 1103
551 홍성율  *   [re] 조상들을 걱정하는 분들에 대해서..   2004-07-12 1131
550 김경아  *   [re] 퍼온 글입니다.   2004-07-08 1292

{prev} [1]..[11][12][13][14][15] 16 [17][18][19][20]..[44] {next}
 

Copyright 1999-2022 Zeroboard


코로나 바이러스와 고문(拷問)
고문(拷問)은  "당사자 또는 제 3자로부터 정보나 자백을 얻거나 협박할 목적으로 신체적이든 정신적이든 심대한 고통이나 괴로움을 가한 행위"라고 정의합니다.
고문은 인격을 파괴하고 자신들이 원하는 것을 쟁취하는 사악한 짓입... more
   

  

교회의 사역목표  우리의 믿음  목자의 간증  교회위치와 연락처  일요일 말씀  교회 블로그